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231.73.18) https://www.wooriyoga.com/bulletin_board/5064 조회 수 4 댓글 0

우여곡절 끝에 휴가 일정이 맞은 마리아 선생님과

목포행 ITX 기차를 탔다지요...

(거무튀튀...다크 써클...어쩔....)

wooriyoga 안산우리요가 2016-08-08.jpg

목포에 도착하니. 폭염으로 도시가 녹아 내릴것 같아 기겁~ 했드랬는데 

저녁 식사 후 산책겸 오른 유달산은

선선한 바람도 불고 멋진 야경도 보여....

2669BE3D57A8866A19EAA1

 

 

아름다운 야경으로 목포의 추억을 장식할 수 있었다지요^^

25202D3D57A8866C363687

짧고 굵은 목포의 일정을 마치고 

제주도로 우릴 안내해 줄 배에 오르기전.

일단 신기한 마음에 인증샷은 남겼으나...

이분은 그 후 배에 적응을 못했다는 후문...ㅋㅋ

225B5C3D57A8866D300578

 

 

야경을 빛내 줬던 목포대교를 지나고

길고긴 시간이 지나....

2621603D57A8866E1F5D21

 

사라봉 산책길에 수도 없이 구경만 했던

 그 제주 항에 도착했답니다.^^.

2647CC3D57A8866F28FC12

 

그렇게 어렵게 도착한 제주에 짧은 휴가 일정으로

많은 시간을 함께 보내지 못하고 수요일에 수업하러 육지로 올라간 마리아 선생님.

어찌나 짠~ 하던지요... ㅠ.,ㅠ

2324893D57A8867014D1EF

 

마리아 선생님 떠나고

은선 선생님과 지은 선생님 우리 셋은 세트가 되어 

수련실과 숙소를  다람쥐처럼 열심히 오갔답니다.

257A174157A88671174E04

 

 

수련 후 쉬고만 싶어하는 우리들을 

산책 핑계로 여기저기 짬짬이 관광 시켜준 유진 선생님.

 

생각해 보니 그덕에 제주 관광 사진이 조금씩 있는듯 하네요^^ 

(턱선 무너지고 있는 중...)

27247B4157A8867309002E

 

 

대부분 식사를 다  사 먹을줄 알았는데...

2646964157A8867406DFB3

 

건강한 집밥을 선호하는 유진 선생님 덕분에

매 끼니를 열심히 챙겨 먹게 되었다지요 

2476364157A886750DCEA4

 

그덕에 처음으로 제주에서 수련 후 살이 붙는 기현상 발생.

오늘 오랫만에 저를 보신 미영님께서 살 찐걸 한번에 알아보심. -.-'

264E124157A88676101EDF

 

뭐.... 살 조금 찐게 무슨 문젠가요^^

이렇게 즐거운 시간을 함께 보냈으면 됐지요^^;

2369344157A88677035959

 

 

 

 

시간에 쫓겨 유진 선생님께서 안내하고자 했던 해변가는 못 갔지만..

그래도  제주 오면 늘 따듯하게 챙겨주는 이쁜 현숙 선생님과

 이런 멋진 사진도 담아보고.

2408DA4657A8867A17FFBE

 

 

자몽차 맛이 기가 막히 '공세'라는 곳에서 노닥노닥... 여유 부렸으면 됐지요^^

243DAD4157A8867807E7C9

 

 

 

그리고 제주 떠나오기 전날

제가 좋아하는 노을지는 풍경을 제대로 감상했답니다.

너무도 이쁜 처자와 말이지요.

2224CA4657A8867D2B947D

 

 

자유로운 영혼의 정은 선생님과

거닐던 검은 모래 해변의 풍경은

오랫동안 제 기억에 남을듯 합니다.

243EF04657A8867E289E1C

 

 

흰 모래가 낯선

검은 모래 해변의 매력에

발을 담구고 한참을

이렇게 시간을 보냈답니다.

2502364557A88687045637

 

이렇게 멋진 장소...멋진 시간으로 초대해 준

유진 선생님과 보좌관 두분 ㅋㅋ

 

7일 동안 함께 먹고 자고 식구처럼 지내서 인지 정이 많이 들었다지요

예쁜사람들....^~~~~~~^

2629D74657A8867F149981

 

 

 

수술 후 회복 되지 않은 몸으로 많이 힘들었을텐데

휴가 기분 나게 해 주려 보이지 않게 이것저것 챙겨준 고마운 유진 선생님

 

뷰~~티 가 남겨준 인생컷 보다 더 멋진

순간 순간을 선물해 준 고마우신 분

진심으로 감사합니다^0^

245DCD4557A886851EE586

 

 

 

이번 제주도에서는 사람이 꽃보다 아름답다는....

생각을 참~ 많이 했답니다.

22027A4557A886860FBB72

 

 

저 또한 꽃 과 같은 사람이 되어 보리라~ 마음 먹게 한 이번 제주도는...

첫날 눈 밑에 가득했던 다크 써클 대신

몸과 마음(특히 몸...)에 영양분 가득가득 채워 돌아 왔답니다.

2421A64557A886890E5343

이제 그 영양분은 우리요가에서 여러분께 나누어 드릴께요

 

무럭무럭 성장할 준비하시고

우리요가 수련실에서 함께 만나기로 해요^0^


  1. 터지기 직전~~ㅋㅋ-근육짱짱미영-2016.10.04.

    보이시나요?? 꽃을 피우지 못하고 계속 마르기만하던 우각이예요..저렇게 큰꽃을 피울려고 힘들었나보네요..우리의 몸도 꽃을 피우기위해 고통스럽지만 어젠가는 빵~~하고 터질날이 오겠지요.. 활짝 피면 다시 올릴게요..근데, 하루만 핀다네요.ㅠ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2. 감사합니다.2016.09.22

    근의라는 친구에게 다녀왔어요. 우리요가의 자잘한 공사와 행사에 동원되어 궂은일 도맡아 해주던 친구였는데     작년 암진단을 받은 후 우리요가에 나와 함께 요가수련도 하고 함께 채식 식당 순방을 하며 지내기도 했었다지요.     그렇게 지낸던 이 친구가...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3. 바그완선생님 기사가 나왔네요~-선연-2016.09.21

    대외활동을 거의 하지 않는 바그완선생님이 음마~~ 인터뷰를 하셨네요! 늘 요가원에서 보던 선생님을 웹상에서 보니 낯설기도 하고, 그것도 곱게 화장한 모습을 ^.^ 어여쁘게 나온 선생님 모습도 보기 좋고 기사내용은 더할 나위 없이 좋은내용이예요. 우리요...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14 file
    Read More
  4. 달라진 그녀...2016.09.10.

    오늘 저녁 하타요가가 진행된 날... 금요일 쯤이면 힘겨운 일주일을 보낸 관계로 그 어느때보다 시들시들 지쳐있던 윤경이였는데...   오늘은 풍기는 에너지가 뭔가 다르다 하고 있었다지요 아니다 다를까... 숙련자 요기들도 힘들어하는 톨라사나에서도 가뿐...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5 file
    Read More
  5. 선인장 식구가 생겼답니다.2016.09.01.

    올 여름 이렇게 더워도 되나 싶을 정도로 처절하게 더운 나날들 속에...   얼마나 더웠으면.... 이렇다할 기별 하나 없이... 식물 친구들이 우리 요가를 떠나 버렸다죠. T^T   지금까지 겨울에 얼어죽는 것만 걱정 했었는데.. 더위에 식물이 녹아 내릴 수도 있...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6. 여름 휴가 이야기 2016.08.08.

    우여곡절 끝에 휴가 일정이 맞은 마리아 선생님과 목포행 ITX 기차를 탔다지요... (거무튀튀...다크 써클...어쩔....) 목포에 도착하니. 폭염으로 도시가 녹아 내릴것 같아 기겁~ 했드랬는데  저녁 식사 후 산책겸 오른 유달산은 선선한 바람도 불고 멋진 야경...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4 file
    Read More
  7. 시간이 얼마나 걸릴지,,.-근육짱짱 미영-2016.08.03

    요가를 하면서 자연스럽게 갖고 싶었던 책이예요.. 아사나로 접근하는 방법을 차근차근 설명을 잘해놔서 이해가 쉽네요.-고난위도 동작은 아무렴!! 몸이 열려야겠지만요. 자주 보다보면 자연스럽게 따라 할수있겠지요?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2 file
    Read More
  8. 7월의 마지막 수련일 - 우리요가는 잔치집^^2016.07.30.

    오늘은 7월의 마지막 수련일일뿐.... 아무 의미 없는 날인데... 아무 이유 없이 우리요가는 잔치집 분위기^^ 한석봉 어머니도 울고갈 자태로 늙은 오이를 썰고 계신 경희님과. 절도 있는 각도로 콩국물을 따르고 계신 춘희님       두 희자매님이 챙겨와 주신 ...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3 file
    Read More
  9. 함께 식사를 했답니다~*2016.07.16.

    어느날... 제주 아일랜드산 멸젓을 이야기 하다가...   누군가 먹어 보고 싶다. 하니...   그럼...가져오겠다. 그럼... 난 함께 먹을 밥을 가져 오겠다. 그럼... 난 고추를 따 올테다.     이러저러한 이야기가 오고가더니. 오늘 이렇게 요가원 휴게실에 한상 ...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2 file
    Read More
  10. 장미꽃에 새 생명을~~-선연-2016.07.12.

    어제 동네아저씨가 담쟁이장미를 짜증스러운 얼굴로 싹둑싹둑 잘라내길래 꽃이 병들어 벌레가 생겼나 싶어 가까이 가서 보니 시들지도 않았고 이제 활짝 피고 있더라구요 ㅡ.---- 장미들이 불쌍해서 주워와 물컵에 꽂았더니 이렇게 화사하고 예쁠수가 없네요~~...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11. 꽃보다 아름다운 !^^-마리아 선생님-2016.07.06

    비로 시작한 한주~ 몸도 마음도 찌뿌둥해질수 있겠죠~!? 꽃보다 아름다운 과일로 비타민 충전해 보시는건 어떨까요?^^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전 오늘도 비님을기다립니다.^~^;ㅋ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12. 운동하는 여자는 아름답다.-마리아 선생님-2016.06.24

    요즘 패션의 트렌드는 바디~ ㅋ 바로 몸매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드는데요~?ㅋ ^^; 쇼핑하러 가면 확실히 많아진 운동복 종류와 한층을 모두 운동복을차지한 곳이 많을 정도로 여자분들에게 운동 열풍이 부는것 같아요~^^ 좋은거ㅣ 좋은거겠지요? ㅋ TV에서도...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6 file
    Read More
  13. 여름에는 발찌 ~ ^^-마리아 선생님-2016.06.24.

    여름이면 발목에 포인트로 발찌 ~ 어떠세요?^^ 일상복은 물론이거니와 요가복에도 엣지를 더해주는 발찌~ 올 여름 예쁜발찌와 함께해보세요~!^^ 마지막엔 저의 발사진입니당 ~ ㅋ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5 file
    Read More
  14. 오랫만에 눈 호강 시켜줬습니다.2016.06.07.

    5월이 장미의 계절이란 것도 인지 못하며 지내다. 지난주 주말 수업 마치고.  근처 호수공원으로 산책을 나갔답니다.   그런데 생각지도 못한 장미 덩쿨을 만나서... 그 화사함을 담고자 폰을 꺼내 들었다지요^^ 6월로 접어 들어 완전 만개해 버린 장미꽃밭이...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1 file
    Read More
  15. 다시 집중하기.2016.05.11

    자연 앞에서 인간이 얼마나 나약하고 별 볼일 없는 존재인지를 제주에서 상경 하는 날 제대로 실감 했다지요...   기약 없이 계속해서 이륙이 지연되다 드디어 비행기에 탑승하게 되었는데 ... 그때의 하늘은 그동안의 수고로움을 보상이나 하듯 이렇게 아름다...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2 file
    Read More
  16. 은진님 항상 응원할께요^^2016.04.26

    도전이 아름다운 청춘 은진님께서 어제 우리요가에서 마지막 수련을 했답니다.   어제 사진을 따로 찍지 못해 예전 사진을 찾아봤답니다^^; 그녀의 오픈마인드 만큼 몸도 부드럽게 열려 쉽지 않은 후굴 동작의 각이 잘 나오던 그녀는... 2년반정도 호주에 가 ...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2 file
    Read More
  17. 겨울을 이겨냈기에 봄을 맞이한 것이겠죠...2016.04.12

    눈 내린 겨울 어느날. 우리요가 옆에 위치한 호수 공원으로 산책을 나갔었답니다. 개천길 건너면 호수공원인데 의외로 추운날에도 산책하는 분들이 많으시더라구요.     추운 날씨였지만 탁~ 트인 공원에서 산책하는 기분이 너무 좋아 이날 이후 종종  호수공...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18. 보~~~라를 찾아~~~^^-마리아-2016.04.08.

    어느 봄날~ 저는 자카란다(비슷한 아이를 ^^;)를 찾아 떠났습니다. 호주는 갈수 없었던 슬픈 마리아.....ㅜㅜ 드디어 한국에서 자카란다(보랏빛 벚꽃) 찾아 떠나기로 하였습니다~~~^^v 장소는 석촌호수~^^♥ 매일 말로만 듣던 그곳에 다다르니 나를 반겨주는 보...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19. 보름달은 낮에도 뜰 수 있습니다.2016.02.23.

    어제가 보름인줄도 모르고 부럼 하나도 못 깬 저의 처지를 아셨는지 선연님께서 오늘 함께 먹자며 수련 오시면서 이렇게 다양한 나물과 찰밥을 챙겨 오셨답니다. 간간하게 간이 베인 완전 맛있는 찰밥에다   고소한 김을 싸 먹으니.... 그맛이 완전 꿀맛이더라...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1 file
    Read More
  20. 안산 우리요가에서 노을 지던 날...2016.02.22.

    안산 법원에서 근무하시는 동안. 정말 그야말로 짬짬이 요가 수련 해 오신 노을님. (요가 마치고 다시 법원 들어가 일 보는 날이 태반이셨다죠. ㅠ.ㅠ) 그렇게 최대한 짬을 내서 열심히 요가를 하셔서인지 어느날부터 굽었던 등과 어깨가 펴져 척추를 바로 세...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2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 Next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