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231.73.18) https://www.wooriyoga.com/bulletin_board/4139 조회 수 7 댓글 0

모두들 안녕하시죠?! ^^
무~지 무~지 보고시퍼용~~♥

여긴 지리산과 섬진강자락의 하동입니다~~
멀리서 인사드리네요,,,,^^;

이제야 한숨돌리고 저만의 시간을 고요히 즐기고 있습니다.

여긴 오후가되면 무동산 근처의 절에서 종소리가 고요히 들려오고, 낙엽은 아니겠지만.... 무언가(풀종류?) 태우는 친숙한 향기, 그리고 기차 지나가는 소리로 저녁시간을 알립니다. 시골의 모습이지요~~^^ 근처에 하동역이 있습니다.

일주일동안 소소히 찍은 사진입니다~~
섬진강 모습을 못담아서 아쉽지만.... 다음기회에~~

모두들 곧 뵈요~~!!♥^^

wooriyoga 안산우리요가 2014-08-06.jpg

 

260F553853E22C15137182

2437A43353E22C163461D7

2655883953E22C180612F6

264F4D3F53E22ED302AE44

240B474153E22ED432A4C5

273BAD3F53E22ED72324F7

2229564653E22ED5311A0C

214B783953E22C1919104A

2566663A53E22C1A290156

 

  1. 진화중인 우리요가 2014.10.11

    우리요가 미니 수련실을 위한 작업이 한창입니다 앞으로 이곳에선 이러한 공간을 만들어준 따스한 마음이 고스란히 전달되겠지요? ^^   잠깐... 그대로 갈 것인가 되돌아갈 것인가   고민에 휩싸이던 시기에   그럼에도 불구하고!! Journey into Power를 외치...
    Date2017.04.02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2. 가을 하늘의 섬진강-마리아 선생님 2014.10.10

    늦은밤 이네요~ 저는 고향에 내려와 있습니ㄷㅏ. 고향에 오니 하늘. 땅. 강물이 온통 가을입니다~ 영화 '흐르는 강물처럼' 이 생각나는 밤입니다.^^ 편안한밤 되세요!!~♥                      
    Date2017.04.0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3. 귀여운 곰돌이 푸의 인생에 대한 명대사-마리아 선생님 2014.09.30

    달콤한 연휴가 끝나가는 시간이네요~^^; 즐거운 연휴 보내셨나요? 내일이면 월요일이지만,목요일엔 또 휴일이 기다리고 있어요~^^ 너무 슬퍼들 마시고....ㅎ 기쁨과 슬픔이 반복되는 삶. 푸도 이런삶에 대해 주옥같은 말들을 많이 남겼네요^--^ 공감되는 말들...
    Date2017.04.0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22 file
    Read More
  4. 고래가 그랬어!?^^/마리아 선생님 2014.09.30

    우리 요가원이 요즘 하루가 변신에 변신을 거듭하고 있는 가운데 이것저것 정리하다보니 눈에 띈 책~!! '' 고래가 그랬어 '' 정리하며 읽어보니 어린이 교양지면서 아주 유익한 내용들이 많더라구요!^^ 물론 어린이 요기 & 요기니 들이 와서 읽어도 좋지만...
    Date2017.04.0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5. 꽃이 진데도~~/마리아 선생님 2014.09.24

    비오는 아침 산책길에 만난 아이들~ㅋ 비에 힘없이 떨어져 있었지만, 집으로 데려오니 요렇게 이쁘게 살아나 저의 눈을 호강시켜 주네요~♥^^♥ 모두 필요한 존재들~~ 우리들도 그러해요,,내자리를 아직 못 찾았을 뿐이겠지요!?~ ^^              
    Date2017.04.0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2 file
    Read More
  6. 크리슈나~~크리슈나~~~/마리아 선생님 2014.09.17

    어제 수업 후 반가운 연락이 왔네요~ 바로 바로 주인공은 크리슈나 선생님!!~~^^ 오늘 방문하신다기에 오늘 요가원에서 무한선생님과 크리슈나선생님을 기다렸지요!!~ 짜~잔 9개월만에 나타나신 크리슈나선생님!!!~ 약간 살이 빠지신 모습으로 더욱 멋쪄 지셨...
    Date2017.03.3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8 file
    Read More
  7. 감동을 선물 받다 2014.09.04

    2009년 글로벌 말라를 진행할때 온 몸으로 평화의 에너지를 전하던 그녀... 민지   여리여리한 몸매의 그녀는 내가 아는 한 그 누구보다 강인하고 따뜻한 여성이다.   순례자의 길을 걷다 만난 인연을 따라 땅 설고, 물 설은 체코 프라하에 둥지를 튼 그녀   ...
    Date2017.03.3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6 file
    Read More
  8. 일상-마리아 선생님 2014.08.06

    모두들 안녕하시죠?! ^^ 무~지 무~지 보고시퍼용~~♥ 여긴 지리산과 섬진강자락의 하동입니다~~ 멀리서 인사드리네요,,,,^^; 이제야 한숨돌리고 저만의 시간을 고요히 즐기고 있습니다. 여긴 오후가되면 무동산 근처의 절에서 종소리가 고요히 들려오고, 낙엽은...
    Date2017.03.3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7 file
    Read More
  9. 반짝이는 여름날 2014.08.04

    태양은 가득히                              이상은   꿈을 잊었나요? 그 길이 자신의 길이 맞나요? 자신의 길이라면 마음이 평화로울 텐데   다시 시작해요 언제나 밝은 곳을 봐요 어둠은 빛을 이길 수가 없어요 아무리 작은 촛불 하나라 해도   내 마음속엔...
    Date2017.03.3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1 file
    Read More
  10. 주말의 소소한 이야기-마리아 선생님 2014.07.20

    즐거운 주말 보내고 계신가요? *^^*   오늘 아침 산책길에 만난 들꽃들... 그 자태가 너무 아름다워서..... ^^; 올려보아요~~ 함께 감상해 볼까요~!? ^ㅇ^                                                                             저는 곱게 가꾸어진 ...
    Date2017.03.3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4 file
    Read More
  11. 소개합니다-1/2014.07.18

    제가 소개해 드릴 분은  어디를 가도 현지인 포스를 풍겨 주시는 지민 다스님이십니다^^ 이분의 특징이라 함은... 등거죽에 외로움이 한껏 달라 붙어 있다는 것이지요 마치 백만년 전 부터 홀로 이 세상을 살아 온 것 마냥...   어디서 어떤 각도로 찍어도 외...
    Date2017.03.3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2 file
    Read More
  12. 7월 제주도 이야기 2014.07.15

    6월에 다함께 제주로 가서 선생님을 뵙기로 했던 3인방   그러나 도저히 어찌 할 수 없는 사정으로 셋이 함께 하기로 했던 제주엔 작년과 똑 같은 상황으로 지민님만 홀로 떠나는 참사 발생     그 참사를 조금이나마 만회코자 최대한 시간을 마련해 떠난 제주...
    Date2017.03.3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3 file
    Read More
  13. 뭉크전-마리아 선생님 2014.07.05

    " 레오나르도의 드로잉에서 인체 해부가 중요하게 논의 되듯이 여기서는 영혼의 해부에 대해 논의해야 한다.   영혼의 움직임 ... 내가 해야 할일은 영혼을 연구하는 일, 즉 나 자신을 연구하는 일이다. 나 자신은 영혼의 해부에 사용되는 표본이다. "   - 에...
    Date2017.03.3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1 file
    Read More
  14. 먹고... 기도하고... 또 먹으라~!!2014.06.23.

    지난 주말 [우리훔&요가] 모임에선   우리요가 휴게실이 넓은 이유는 음식을 펼쳐 놓고 먹기 위함 이라고 결론이 났다지요? ㅋㅋ       이날 향연의 시작을 알린 수박은 최근 먹어본 것중 가장 싱싱한 맛의 수박이었답니다  유진 선생님 부군되시는 형부께...
    Date2017.03.3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2 file
    Read More
  15. 감동은 계속 된다... 쭈욱~~^^2014.05.28.

    산뜻한 아름다움에 반해 어느날 우리요가로 데려온 '황금 세럼' 저는 처음 이 친구를 우리요가로 데려 올때 이 친구가 꽃을 피울거라곤 전혀 상상도 못했답니다. (초록 잎 모양 만으로도 너무 예뻐서...)   그러다 하나..둘...  좁쌀 알갱이 같은 노오란 망울...
    Date2017.03.3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16. 우리요가 식물원-2014.5.26

     주말동안 무럭무럭 성장한 우리요가 화초 친구들을 사진으로 담아 봤답니다^^                                         화초와 미영님께서 선물해 주신 작품으로 우리요가 데스크가 한껏 살았나지요?^^     예쁜 꽃이 피었다 지고... 피었다 지고... 그 모습...
    Date2017.03.3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17. 하루를 마감하며... 2014. 4. 9.

    몇일전 올려다본 하늘에서 봄 인사를 나누고 있는 나뭇잎들을 발견하고 그 아름다움에 한껏 반하고 감동 받았었는데... 요즘 그러한 감동을 요가원에서도 받고 있답니다 몇일 전부터 하트 부룩샤사나로 저와 마주하고 있는 녹보수님   덕분에 매트 위에 설때마...
    Date2017.03.31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1 file
    Read More
  18. 쑥찐빵 파뤼 2014. 3. 11.

    저녁 수련전 아직 감기기운이 다 가시지 않은 상태라 마스크를 쓴 경희님께서 웬 박스를 꾸려 안고 나타나셨다 그러면서 하시는 말씀이 이것 때문에 요가원에 오셨다 한다.   오잉~??!! 이것이 무엇이길래??    박스를 확인하니 선명하게 쓰여있는 제주 아일랜...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6 file
    Read More
  19. 에너지 충전한 날 2014. 3. 11.

    혹시 보셨나요? 법원 앞 산수유 나무에 이렇듯 노오란 꽃 봉오리들이 한껏 송글송글 매달려 있답니다.     따사로운 햇살 받아 노란색상이 더욱 선명하죠?     이렇듯 봄이 코 앞에 와 있음을 실감하는 시기에 우리들은 안산의 자랑이지만... 택시 기사님들은 ...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20. 멀고도 먼 안산에 계신 우리요가회원님에게.... - 현이짜응 2014. 3. 3.

      선생님 안녕하세요~ 그동안 잘 계셨지요? 전 이사 잘 하고 이제 막 정리를 하고 있답니다. 한........60%정도 정리가 된것 같아요 ㅋㅋ   오늘 이곳에서 요가원을 끊었는데......아.................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1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6 Next
/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