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자유게시판

(*.231.73.18) https://www.wooriyoga.com/bulletin_board/3767 조회 수 2 댓글 0

광명역인 아닌 수원역을 처음 이용해본 우리는 운 좋게 특실 하나와  입석 하나를 구입

아침 잠이 많은 그린 선생님은 앉자 마자 깊은 명상에 들어가시고...

모두가 앞을 보고 앉아 있을때 저만 홀로 뒤를 보고 있는 쌩뚱 맞은 상황에서도

흔적을 남기기 위해 이리 민망한 셀카 컷을 시도,, ㅋㅋ

wooriyoga 안산고잔동우리요가 2013-05-21.jpg

그렇게 애틋한 연인 모드를 풍기며 특실에서 있다가

부산에 도착해 바로 달려 간곳은...

바로 꿈에 그리던 [김미자 채식 뷔페]

 

이날 모두 부처님 뵈러 절에 가신건지 손님이 거의 없는 상황속에서

연신 접시 갈아 치우며 흡입하는데 참으로 민망

그래도 사랑해 마지 않는 음식들은 꿋꿋하게 양껏 투입해 주었답니다^^;

 

 

 

 

 

그렇게 투입한 음식들 덕에

부풀데로 부풀어진 복부 소화도 시킬겸 요가원 건물 옥상으로 올라가 봤더니.

하늘은 이리 파랗고....

 

 

 

한쪽에 햇살을 받으며 자라고 있는 파릇파릇한 친구들이 보이네요

벌써 열매를 맺은 토마토 친구들도 있고

 

 

반짝 반짝 빛이 나는 싱싱한 상추잎...

그외 치커리. 케일. 열무... 등 다양한 친구들이 너무도 잘 자라고 있더라구요.

 

이 친구들을 잘 자라게 해주는 햇님을 향해 우리들 가슴을 활짝~~ 펴 보기도 하며

 

 

저는 옥상 위에 또 옥상인 곳에서 두려움을 이겨내며 인증샷 남기는 중!!

 

 

 

그렇게 오후를 보내다...

부산 밤바다를 보며 산책하겠다며 나선 우리들은

갑자기 뭔지 모름 허전함을 느끼며 

 

 

 

그 허전함이 무엇인지를 알아 차린 후엔.

가차 없이 바닷가로 향하던 차를 돌려 광안대교를 건너기 시작 

 

 

그리하여 당도한 곳은...

내일 특강 마치고 함께 와서 점심 먹기로 했던 '다전'

 

​나누는 기쁨...이라기 보다는

우리에게 한없이 먹는 기쁨을 전해 주는 이곳.

 

​여기저기 앙증맞은 소품들이 예전에 비해 많이 늘은듯 하였으나

그런거 확인할 시간도 없이 바로 시식 시작.

 

'다전' 사랑 칸다 선생님의 쎈쓰로...

이미 음식이 우리 도착 시간에 맞춰 세팅 되어 있었음 -.-b

 

 

 

 

하나하나 따로 먹어도.

같이 시켜서 나눠 먹어도 너무 맛있는 음식들..

 

이날의 아쉬웠던 점은 들깨 칼국수가 떨어졌다는 것

하지만... 그것 없어도 이미 우리에게 양은 차고 넘치는 상황이었음!

 

 

허나...

식신 원정대에게 그 정도는 한 뚝베기 꺼리도 아닌 상황

이분들이 정녕 하루 1식 한다던 그분들 맞나요?? -.-a

 

식사를 마친 후 주시는 과자는 리필 필수

 

 

 

말린 대추의 아삭 거림이 별미인 팥빙수는 2명당 한 그릇

한 그릇씩 더 먹고 싶은것을 애써 참으며

낼 또 와서 먹기로 찜~!!

 

 

 

후식을 가져다 주고 등 돌아서면

바닥을 보이는 그릇을 보시던 사장님께서

평소 내 놓지 않던 과일 후식까지 쏴 주심

 

 

 

​ 

오렌지도 곧 동이나자...

초콜릿이 듬뿍 들어가 있는 샌드 관자를 한 봉지 전해 주셨는데.

제가 좋아하는 과자라 완전 급 흥분 ㅋㅋ^^;

 

 

 

 

이렇게 끝이 없을 것만 같던 식신 원정대의

미각을 잠 재운건..

바로 이 뽕잎차

 

물이 들어가 배가 격하게 불러오니 우리들 손도 좀 진정이 되더군요 ㅋㅋ

 

 

 

 

 

뽕잎차 후 보이차까지 흡입한 우리들은

계획에도 없던 하루 2끼 식사에 무거워진 몸을 조금이나마 움직이고자

낼 수련 후 함께 먹을 과일을 사러 마트에 들렀답니다.

 

 

​참새가 방앗간을 그냥 못 지나친다고...

걷는 중에 발견한 빵을 보신 그린 선생님은 눈길이

본인 의사와는 상관없이 돌아가면서 입이 떡 벌어지고 있는 상황 

(제가 과일을 보면 보이는 반응과 똑 같은 것이죠 ㅋㅋ)

 

 

 

그렇게 전날 함께 장봐둔 과일은 다음날...

함께 수련하신 분들과 즐거운 시간 보내며 흡입해 주었고...^^

 

 

 

 

그리고.

우린 또다시 다전으로.

 쿠하하~~

 

 

늘... 그렇듯

이번 부산행에서도 우리의 진정한 목적은 바로 먹는 것!!

이었다는게 이렇게 증명이 되어 버렸네요.

 

보시면 아시겠지만...

먹을것 앞에서 우리들 표정이 제일 밝지 않습니까? 푸하하

 

밝은 에너지 만들기 위해.

좋은 음식 먹으며...

좋은 사람들과

좋은 시간 보낸 이번 부산행은

 

칸다 선생님 부산 떠나기전 마지막이 될 줄 알았는데.

조만간 또 내려갈듯 싶습니다.

 

이 음식들을 못 잊여서는 절대... 아니라고는 말 못하겠군요..ㅋㅋ

 

그때 식신 원정대 또 꾸려 볼까요??^^; 

 


  1. 벌써 한주가 지나가고 있네요. 2014. 1. 4.

    이번주 우리요가의 가장 큰 변화는 출입구쪽 벽면이 화사해 졌다는 거지요^^     유리 출입문으로 들어오는  황소 바람을 막기 위해 스티로폼 벽지로 알차게 작업을 해 놓고 보니.     바람이 차단은 됐으나 벽면이 너무 휑~ 한 느낌   그래서 나름 고가인 스...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3 file
    Read More
  2. 주말 충전이야기 2013, 12, 16.

     토요일 오전 창밖으로 눈송이가  날라 다니는 풍경을 보고 순간 너무 행복하다 느꼈었는데 그 행복은 주말 내내 이어졌었답니다.   토요일.. 주중에 시간 내서 수련하기가 힘든 언경님과 도현님은 숙련자와 초보자의 그림을 제대로 보여주고 계시네요^^;   요...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3 file
    Read More
  3. 빛깔고운 오후 2013. 12. 13.

    코끝이 쨍하고 추운날 선생님들과 식사하고 요가원 들어오는 길 사거리에서 신호 바뀌길 기다리며 하늘을 올려다 보니 하늘에 이런 그림이... 하늘을 올려다 보지 않았다면 보지도 못했을 자연의 아름다움^^   기분이 상큼해져서 들어오는 길에 레몬차를 사들...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4. 11월 우리데이 풍경 2013. 11. 6.

    어깨의 중요성이 강조된 수업 때문에... 내가 지금 요가를 하고 있는 것인지 벌을 서고 있는 것인지 알길이 없는 시간  다운독은 분명 휴식 자세라 들었거늘.. 어찌하여 이리 힘든 것인지 -_-       시간이 흐를수록 점점 멘탈은 붕괴 되고 지금은 뒤통수에서 ...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5 file
    Read More
  5. 가을 산행 2013. 11. 5

    안개가 자욱한 주말 아침. 스산한 기운이 물씬 풍기길래 옷을 야무지게 챙겨 입고 수리산을 올랐답니다. 그덕에 오르막의 끝자락을 오를 무렵엔 제 몸에서도 안개 같은 김이 모락모락~    그런 후덥지근 뻑적지근 대략 난감한 상황에서 만난  정자 안도의 한숨...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1 file
    Read More
  6. 40번째 모임 다녀왔습니다.-Bhagwan- 2013. 10. 27.

    오늘 진행되는 우리 여성 그리고 요가 모임에서 행운의 주인공에게 전해질 매트를 매고 스판다 요가원을 향해 이동중인 무한 선생님의 뒷모습이랍니다.   마치 벨런시스 매트를 광고하는 움직이는 광고판 같죠??^^; 광고하느라 힘드셨는지 무한 선생님 갑자기 ...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1 file
    Read More
  7. 우리 훈훈해 지기로 해요-Bhagwan-2013. 10. 17

    가을꽃의 대표주자 '국화꽃'을 화분 갈이 하던 날 한묶음 사와 여기저기에 놓고 가을 향기 전해 보고 있는중인데   어떻게 전해 지셨나요? 입구에서 우릴 맞이해 주는 화분을 배경으로 함께 하니 산뜻한 느낌이 더 살아 나는군요^^   차 마시는 공간도 조금 바...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8. 10월 우리데이 이야기-Bhagwan- 2013. 10. 2.

    처음으로 엄마를 따라 우리요가에 놀러온 현성이 지금은 천정에 있는 거미랑 숨바꼭질 놀이 중^^   이렇게 잘 노는듯 하더니 거미가 하도 안 내려와서 인가?-.-a 갑자기 울음보를 터뜨린 통에 수련하다 말고 용은님은 현성이를 안고 급 귀가했다는 슬픈 이야기...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3 file
    Read More
  9. 냐하하.... 오늘 아침 풍경입니다 -Bhagwan-2013. 9. 4.

      제주에서 떠나오던날... 비행기에는 저만 실려 있는 것이 아니었으니...               제가 제주도에서 먹고 반해버린 한라산 쑥 찐빵이 함께 있었다지요^^; 그 친구를 차와 함께 만나게 해 드렸더니..       한번 맛보고 카메라 들이대기 시작...  요즘은 ...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10. 우리들이 모인날 -Bhagwan- 2013. 8. 3

    영옥님께서 바로 쪄 오신 옥수수까지 합류해서 음식은 풍성하였으나... 다들 다이어트 돌입이신건지 먹을것을 피하는 통에 제가 마구 흡입 해 줘서 오늘 저의 몰골의 이거 참 피오나 공주가 따로 없습니다 ㅋㅋ 요가원에서의 흡입이 끝이 아니었다는 것이죠.....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11. 안산 우리요가 식구가 늘었어요 -Bhagwan- 2013. 07. 17

    폭우가 올 줄 알고 있었는데... 보슬 보슬 비가 날리네요.   우리요가에서 보는 바깥 풍경은 어떠해도 멋있지만.  몇일전 비오던 토요일 밤이 참으로 아름다웠던것 같아요.   오늘밤도 그날의 느낌을 전해 주려는지 모르겠네요??^^; 유리창에 비치는 우리요가 ...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1 file
    Read More
  12. 7월 첫주 토요일 - 부제 : 등짝이 탄 이유 - 크리슈나 - 2013. 7. 6

    2012년 6월 사진       제주도 떠나기 전 20년동안 어울린 동네친구들과 대천을 놀러갔었습니다.   말이 20년이지... 서로 맘맞는 놈이 한놈도 없어서 어딜 같이 계획하고 놀러간건 이게 처음입니다. 동네 친구들이라 걍 동네에서만 지냄.           그리고 1...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13. 어느 더운 수요일 -Bhagwan- 2013. 7. 3

    간만에 다 함께 모여 러빙헛으로 간 우리들^^ 지금은 주문한 음식 나오길 기다리는 중....     먼저.... 라볶이라 하기엔 떡이 너무 많이 들어가 있는 이 친구. (떡 많이~~)를 따로 주문했더니 사장님께서 이리 푸짐하게 만들어 주셨네요^^;   ​ ​ ​그리고 먹...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3 file
    Read More
  14. 간절히 바라면 이루어집니다-Bhagwan- 2013. 6. 24.

    37번째 우리 여성 그리고 요가를 진행한 광주 퇴촌[ 나눔의 집]   진입하는 입구가 막힌다 했더니. 이고장 특산품 토마토 축제가 있는 날이더군요.   은영님의 예쁜 공주 맑은이와 고은이는 위안부 할머님들 드리기 위해 축제에 가서 토마토를 사들고 왔다는 ...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6 file
    Read More
  15. 헤암 두캄 아나가탐 - 크리슈나 - 2013. 06. 17

    Y.S  2:16 헤암 두캄 아나가탐 [현재의 고통으로 미래의 고통을 예방하리라]   헤암- 예방하다, 두캄 - 슬픔이 아나가탐 - 미래의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드립니다.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2 file
    Read More
  16. 소풍다녀온 흔적 -Bhagwan- 2013. 06. 04.

    5월의 마지막날... 각자 조금씩 음식을 준비해서 모인 우리요가 선생님들   가까운듯 멀게 느껴지는 호수공원으로 가서 큰 나무 아래 돗자리를 깔고 자리를 잡았답니다^^  혜림 선생님이 살뜰이 챙겨온 향긋한 깻잎과 상추  그리고 은근 반전이 있는 아삭이 고...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17. 부산의 흔적 -Bhagwan- 2013. 5. 21.

    광명역인 아닌 수원역을 처음 이용해본 우리는 운 좋게 특실 하나와  입석 하나를 구입 아침 잠이 많은 그린 선생님은 앉자 마자 깊은 명상에 들어가시고... 모두가 앞을 보고 앉아 있을때 저만 홀로 뒤를 보고 있는 쌩뚱 맞은 상황에서도 흔적을 남기기 위해 ...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2 file
    Read More
  18. 4월 모임 이야기 -Bhagwan- 2013. 4. 30

    자신의 요가원 오픈하는걸 굉장히 신중하게 생각하던 서선생님께서 드디어 심사숙고한 끝에 오픈한 이곳 요가 V&A(건대점)   그 수련실 분위기는 주인장이 풍겨 주시는 이미지와는 사뭇 다르게 굉장히 모던하면서 차분한 느낌이더군요.   저~~~ 기 오늘 어...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2 file
    Read More
  19. 4월이 다가고 있네요 -Bhagwan-2013. 4. 29.

    4월도 이제 다 가고... 가정의 달 5월이 기다리고 있군요.   저에게도 핏줄이 하나 더 생기는 통에 5월이면 챙겨할 것이 더 늘어나 조금 긴장되는 달입니다 ㅋ   저를 꼭~ 닮은 수빈 어린이에겐 또 무엇을 선물해 줘야 할것인가 고민 들어가지만... 그래도 이...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20. 주말들 잘 보내세요-Bhagwan- 2013. 4. 26

    이번 주말에는 [우리♥여성 그리고 요가] 정기 모임으로 저. 그린. 혜림 선생님이 건대에 위치한 요가 V&A에 다녀옵니다.   봄기운과 함께 좋은 에너지 전하고 또 전해 받고 오겠습니다.   Yoga alignment  게시판에 여러분에게 도움이 될 만한 자료들 올...
    Date2017.03.30 Category일상 By우리요가 Reply0 Views0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Next
/ 16